‘아빠 어디가’ 후속, ‘애니멀즈’ 25일 첫 방송 확정

MBC '일밤' 홈페이지 캡처

MBC ‘일밤’ 홈페이지 캡처, 왼쪽의 ‘아빠 어디가’ 대신 ‘애니멀즈’가 새롭게 편성된다

MBC 예능 프로그램 ‘일밤-아빠!어디가?’의 후속 프로그램이 공개됐다.

MBC 측은 8일 “‘아빠 어디가’의 후속 프로그램은 ‘동물 교감 버라이어티, 애니멀즈’(가제 이하 애니멀즈)로 오는 25일부터 방송된다고 밝혔다. ‘애니멀즈’는 스타와 동물이 함께 생활하면서 벌어지는 각종 에피소드를 담을 예정이다.

연출에는 MBC의 명품 다큐 ‘아마존의 눈물(5부작, 2009.12.18.~2010.02.05 방영)’로 유명한 김현철 PD와 ‘무한도전’ 흥행 제조기로 잘 알려진 제영재 PD(무한도전 2008~2009, 2013~2014 연출)가 의기투합했다. 특히 김현철 PD의 경우 지난 1997년 MBC에 입사한 뒤 다큐분야에서 오랜 기간 섬세한 연출력을 인정받았으며, 이번이 첫 예능 프로그램 도전이다.

‘애니멀즈’ 제작 관계자는 “현재 모든 기획이 마무리 단계에 들어갔으며 곧 현장 제작에 들어갈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또 “애니멀즈는 아름다운 자연 속에서 여러 동물들과 스타들이 같이 먹고, 자고, 생활하는 ‘자립형 공동체 프로젝트’를 지향 한다”며 “동물과 인간이 힘을 합쳐 장기간 지내면서 떠오르게 될 다양한 가치를 살필 것”이라고 말했다. 한마디로 “인간과 동물이 공존할 수 있는 현실적인 방법을 고민하겠다”는 것이다.

제작진은 이미 양, 당나귀, 돼지 등 프로그램에 투입될 동물들에 대한 면밀한 분석을 마쳤으며, 동물들이 스타들과 지낼 일종의 동물 마을도 구축했다. 또한 이번 프로그램이 동물과의 공존을 지향하는 만큼, 제작 현장 인근에서 긴급한 상황이 발생할 경우 야생동물 구조단을 통해 위기에 빠진 동물들을 동물마을로 구출해 온다는 복안도 세웠다.

‘일밤’은 기존의 ‘진짜 사나이’와 ‘애니멀즈’ 체제로 재편되게 됐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