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동일 김유정, 영화 ‘조이’로 부녀 호흡…2월 크랭크인 예정

영화 '조이'에서 부녀 호흡을 맞출 성동일과 김유정.

영화 ‘조이’에서 부녀 호흡을 맞출 성동일과 김유정.

성동일과 김유정이 영화 ‘조이’로 부녀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조이’ 영화 관계자는 성동일과 김유정이 ‘조이’ 출연을 결정했다고 알렸다. 김유정 소속사 측은 “긍정 검토 중”이라고 전했다.

‘조이’는 부녀의 이야기를 다룬 드라마. 굳이 설명하지 않아도 알수있듯, 성동일은 아빠 역을 맡았고, 김유정은 딸로 호흡을 이룬다.

박은경 이동하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조이’는 성동일 김유정 외에 조단역 캐스팅을 마무리한 뒤 2월 초 크랭크인 예정이다. CGV아트하우스가 배급을 맡는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
사진. 텐아시아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