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둥이 달력, 10억 매출 눈 앞 ‘착한 달력의 좋은 예’

‘삼둥이 달력’

‘삼둥이 달력’

배우 송일국의 아들 삼둥이(대한, 민국, 만세)들의 모습이 담긴 달력 매출이 10억원을 눈 앞에 두고 있다.

지난 24일부터 예약 판매를 시작한 삼둥이 달력은 처음 예약판매를 시작한 온라인 쇼핑몰 옥션에서 30일 오전 기준 16만 8,000개의 판매량을 넘어섰다. 달력 한 개의 5,500원인 것을 계산하면 매출은 총 9억 2,400만원이다.

이와 함께 오픈마켓 업계와 KBS 팀에 따르면 11번가, 인터파크, 지마켓 등 온라인 쇼핑몰에서도 삼둥이 달력의 예약 판매가 계속되고 있다.

삼둥이 달력은 오는 31일까지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예약 판매되고 수익금 전액은 사회 공헌 분야에 기부된다.

송일국과 세 쌍둥이 아들 대한, 민국, 만세는 ‘삼둥이’라는 애칭으로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하며 애교 넘치는 모습으로 사랑받고 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