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님아’, 배리어프리 버전 제작…DMZ로 맺어진 조재현, 화면해설 참여

조재현이 '님아, 그 강을 건너지 마오' 배리어프리 버전 화면 해설에 참여했다.

조재현이 ‘님아, 그 강을 건너지 마오’ 배리어프리 버전 화면 해설에 참여했다.

연말 극장가에서 신드롬을 일으키고 있는 다큐멘터리 ‘님아, 그 강을 건너지 마오’가 시청각 장애인을 위한 배리어프리 버전을 제작하기로 결정했다.

배리어프리 영화는 청각장애인을 위한 한국어 대사와 해설 자막, 시각 장애인을 위한 대사 외의 장면을 설명해 주는 음성 해설을 추가해 시청각장애인들도 비장애인과 함께 영화를 감상할 수 있게 제작된 영화다.

‘님아, 그 강을 건너지 마오’ 배리어프리 버전 제작을 위해 DMZ국제다큐영화제 집행위원장인 조재현이 화면 해설에 참여했다.

‘님아, 그 강을 건너지 마오’는 제6회 DMZ다큐영화제에서 관객상을 수상하며 남다른 인연(?)을 자랑한다. 그때 당시 조재현은 “요즘 시대를 살아가는 모든 사람들에게 앞으로 어떻게 사랑하고 어떻게 이별해야 하는 지를 가르쳐주는 좋은 영화”라고 극찬한 바 있다.

‘님아, 그 강을 건너지 마오’ 배리어프리 제작을 위해 녹음실을 찾은 조재현은 화면 해설을 통해 시각장애인들의 이해를 돕고 감동을 오롯이 전하고자 시종일관 진지한 자세로 녹음에 참여했다고. 또 노부부의 애틋한 러브 스토리와 가슴 찡한 감동의 장면들이 조재현 만의 깊고 울림 있는 목소리와 만나 영화의 감동을 전하며 빛을 발했다.

‘님아, 그 강을 건너지 마오’ 배리어프리 버전은 1월 전국 영화관에서 상영 될 예정이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