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석, 방송부터 영화까지 한국부터 중국까지 ‘종횡무진 2014년’

제공. 웰메이드이엔티

이종석

배우 이종석이 종횡무진 활약을 보이고 있다.

2014년 한 해 영화, 드라마를 종횡 무진한 것은 물론 활발한 해외활동을 통해 연기와 인기 두 마리 토끼를 잡은 이종석이 국내외 겹경사를 터뜨리고 있다.

특히 현재 동시간대 시청률 1위로 사랑을 받고 있는 SBS ‘피노키오’는 이종석에게 여러모로 대박 기운을 안겨주고 있다. 최근 이종석은 ‘피노키오’ 작품의 절반도 지나기 전에 각 방송사 촬영 감독들이 선정한 ‘2014 그리메상 시상식’에서 남자 최우수 연기자 상을 최연소로 수상하기도 했다. 이는 연기력으로 배우로서 진정성을 제대로 인정받는 계기가 되며 대체불가의 20대 남자 배우로의 입지를 다졌다.

이종석은 중국에서도 연일 화제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중국 유명 포털 사이트 바이두(Baidu)차트에서 최근 몇 주간 남자배우 순위 상위권에 랭크되어 있는가 하면 중국 소후닷컴(Sohu.com)에서 선정한 아름다운 50인 차트에서 9위로 한국 남자 배우 최 상위권을 차지하며 대륙의 뜨거운 인기를 증명하고 있다. 또 중국의 매체 관심도를 측정하는 인기순위 집계기관인 블링키지(Vlinkage)에서 이종석은 ‘피노키오’ 방영이 시작된 11월부터 현재까지 방송 당일 날 매체지수 1-5위 사이에 계속해 머무르며 관심을 입증했다.

이종석은 ‘한류퀸’ 박신혜와 함께 ‘피노키오‘ 중국 판권 최고가를 달성한 것은 물론 현재 중국 유명 동영상 사이트 유쿠(YOUKU)와 투더우(Tudou)에서 누적 조회 수 약 4억 뷰를 돌파하며 남다른 저력을 보여주고 있다.

이종석의 다가오는 연말도 기대가 된다. 방송 관계자들에 의하면 이종석은 올해 SBS ‘닥터이방인’과 ‘피노키오’ 연타석 흥행을 이끈 것은 물론 물오른 연기력으로 믿고 보는 배우 반열에 올라 최고의 한해를 보냈으며 그 성과 또한 기대할 만하다는 평이다.

이종석이 출연 중인 ‘피노키오’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웰메이드이엔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