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탠딩에그 ‘햇살이 아파’, 마마무·오브로젝트와 함께 새버전으로 재탄생

마마무-휘인 스탠딩에그 오브로젝트-윤닭

마마무-휘인 스탠딩에그 오브로젝트-윤닭

스탠딩에그가 마마무, 오브로젝트와 함께 콜라보 음원 ‘햇살이 아파’를 공개한다.

30일 공개되는 콜라보 음원 ‘햇살이 아파’는 2012년 스탠딩에그의 정규 2집 ‘라이크(LIKE)’에 수록되어 많은 이들에게 큰 공감을 얻은 곡으로 걸그룹 마마무가 객원 보컬로 참여했고 랩 피처링에는 SBS ‘K팝스타’에서 주목받았던 음악하는 형제 오브로젝트가 함께 했다.

새롭게 리메이크 된 ‘햇살이 아파’는 이별에 대한 상처를 견디지 못한 여자의 마음을 이야기한 원곡의 정서를 살리면서 마마무 휘인의 절제되고 애절한 보이스로 누구나 한 번만 들어도 따라 부를 수 있을 만큼 중독성 짙은 매력적인 곡으로 완성됐다. 여기에 마마무와 한솥밥을 먹고 있는 오브로젝트의 윤닭이 원곡에 없던 랩 파트를 추가하여 이별을 통보한 남자의 마음을 대변했다.

새롭게 탄생한 ‘햇살이 아파’는 프로듀서 김도훈, 김진우가 공동 프로듀싱했으며 레인보우브릿지의 음원 프로젝트 ‘디 아티스트 다이어리 프로젝트(The Artist Diary Project)’의 열 번째 음원으로 발매된다.

그동안 ‘디 아티스트 다이어리 프로젝트(The Artist Diary Project)’에는 남규리, 소울스타, 박기영, 이정 등 다양한 아티스트들이 참여했으며 앞으로도 다양한 아티스트들과 레인보우브릿지의 프로듀싱 팀과의 감성적인 작업을 통해 콜라보 음원들을 꾸준히 선보일 예정이다.

글.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tenasia.co.kr
사진제공. 레인보우브릿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