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황장애’ 김구라, 방송서 시청자 향해 큰절 올려

김구라

김구라

공황장애를 겪으며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방송인 김구라가 시청자들에게 큰절을 선보여 화제다.

25일 밤9시 MBC플러스미디어 4개 채널을 통해 방송되는 ‘정의본색’ 2회에서는 김구라와 김보성 등 정의형제단이 시청자들에게 큰절을 선보인다.

‘정의본색’은 우리 생활 속에서 벌어지는 불편한 민원들을 독특한 아이디어로 해결하는 신개념 공익 예능 프로그램. 케이블 최초로 기획된 공익 예능 프로그램이라 더욱 의미가 있는 ‘정의본색’은 기존 프로그램에서는 쉽게 볼 수 없던 상남자 김보성과 독설가 김구라의 톰과 제리를 연상시키는 특출난 케미로 첫 방송 후 큰 화제를 나았다.

이에 정의형제단의 맏형 김보성이 “정의형제단의 정의에 대한 진심을 알아주시는 시청자들께 감사하는 의미로 큰절을 하자”는 다소 황당한 제안을 했고 김구라는 투덜거리면서도 진심어린 큰절을 올려 프로그램에 대한 진심을 전했다.

‘라디오스타’ ‘썰전’ 등 타 방송 프로그램에서 늘 독설가다운 면모를 자랑하는 김구라의 변신이어서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다.

특히 김구라는 ‘정의본색’ 2회 방송을 통해 김보성의 2% 모자란 진행솜씨와 늘 진지한 모습에 매번 빵터지는 모습을 보이며 MC로서 프로다운 면모를 유감없이 보여줄 예정이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MBC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