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만과 편견’ 이태환, 깜찍한 루돌프로 변신.. “미리 크리스마스~”

이태환

MBC 월화특별기획 ‘오만과 편견’에서 새내기 수사관 강수 역으로 출연 중인 배우 그룹 서프라이즈의 이태환이 깜찍한 루돌프로 변신했다.

21일 오후 서프라이즈 공식 페이스북에는 “강수와 함께~ 미리 크리스마스~^^”라는 멘트와 함께 루돌프로 변신한 이태환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 이태환은 루돌프 머리띠와 빨간 코 장식품을 착용하고 다양한 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어 보는 이들의 미소를 자아내고 있다.

이태환은 극 중 순수하고 진지한 수사관 강수와는 또 다른 귀여운 모습으로 반전 매력을 선사하며 눈길을 끌고 있다. 더불어 고된 촬영 스케줄에도 항상 웃음을 잃지 않는 밝고 긍정적인 모습으로 스태프들의 활력소가 되고 있다는 후문이다.

이태환은 “올해 크리스마스에는 아마 드라마 촬영을 하게 될 것 같다. 그래도 촬영장에서라도 이렇게 크리스마스 기분을 낼 수 있어 즐겁다. 가족과 함께, 연인과 함께 행복한 성탄절 보내시고 올 한 해도 잘 마무리하시길 바란다”며 크리스마스 인사를 전했다.

글. 임은정 인턴기자 el@tenasia.co.kr
사진. 서프라이즈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