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둑들’ 임달화, 제주도 카지노 광고 모델 발탁

임달화

영화 ‘도둑들’에 출연해 국내 관객에도 익숙한 홍콩 배우 임달화가 제주 신라호텔에 위치한 제이비어뮤즈먼트 자회사 마제스타 카지노의 광고 모델이 됐다.

1980년대 홍콩 영화의 전성기를 대표했던 액션스타이자 국민배우로 손꼽히는 임달화는 홍콩출신으로 중국과 대만 등 중화권을 비롯한 아시아 전역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제이비어뮤즈먼트 관계자는 19일 임달화를 모델로 고용한 이유에 대해 “중화권을 중심으로 아시아 전역에 높은 인지도를 가지고 있는 임달화는 안정감 있는 연기력과 강한 카리스마를 인정받는 배우인 동시에 남다른 가족애를 자랑하는 자상하고 따뜻한 가장으로 유명하다. 임달화의 인지도와 인기에 더불어 공과 사 모든 부분에서 철저히 검증된 바른 사나이라는 이미지는 중국을 포함한 아시아 전역의 고객들을 마제스타 카지노로 끌어들일 뿐 아니라 마제스타 카지노에 대한 신뢰도 역시 높여줄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임달화는 내년 1월 마제스타 카지노를 직접 방문해 광고 촬영을 진행한다. 이 광고는 제주도 전역을 포함해 서울-홍콩-마카오-동경 등의 지역에 개제될 예정이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제이비어뮤즈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