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중, 팬들과 함께 생일 보낸다 ‘한일 팬미팅 개최’

김재중

김재중

그룹 JYJ 김재중이 팬들과 함께 생일을 보낸다.

16일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김재중이 오는 1월 26일 자신의 생일을 맞아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2015 김재중 제이파티 인 서울(KIM JAE JOONG J-PARTY IN SEOUL)’을 개최 올 한 해 아낌없는 사랑과 성원을 보내준 팬들과 함께하는 자리를 가질 예정이다”고 밝혔다.

이어 씨제스 측은 “1월 21일과 22일 양일간 일본 요코하마 아레나에서 ‘2015 김재중 제이파티 인 요코하마(KIM JAE JOONG J-PARTY IN YOKOHAMA)’를 개최해 일본 팬들과도 뜻깊은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고 덧붙였다.

1월에 개최되는 국내, 일본 팬미팅은 올 한해 드라마 첫 주연을 비롯하여 JYJ 활동으로 그 어느 때보다 큰 사랑을 받은 김재중이 팬들과 또 하나의 추억을 만들고자 직접 팬미팅 제안을 했다는 후문. 관계자는 “김재중의 팬미팅 소식이 전해지면 국내를 비롯하여 아시아, 유럽 등 전세계 수많은 팬들의 문의가 쇄도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김재중은 올해 MBC 월화드라마 ‘트라이앵글’에서 사북의 이단아 캐릭터로 연기변신에 성공, 안정적인 연기를 선보이며 ‘김재중의 재발견’이라는 평을 받았다. 이어 김재중은 ‘2014 코리아드라마어워즈’에서 남자 최우수상을 수상해 그 인기를 입증하기도 했다.

김재중은 내년 1월, KBS2 새 금요드라마 ‘스파이’에서 천재적 두뇌를 지닌 국정원 대북정보분석관 선우 역을 맡아 새로운 캐릭터 변신을 선보일 예정이다.

김재중 팬미팅의 1차 티켓 오픈은 오는 1월 5일 오후 8시 인터파크를 통해 진행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씨제스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