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 천둥, 엠블랙 활동 종료 선언 ‘개별활동 집중’ (전문 포함)

이준(왼쪽), 천둥

이준(왼쪽), 천둥

그룹 엠블랙 이준과 천둥이 그룹활동 종료를 선언했다.

16일 이준과 천둥의 법률대리인을 맡은 법무법인해솔(담당변호사 나형진) 측은 보도자료를 통해 공식 입장을 밝혔다. 법률대리인 측은 “의뢰인(이준, 천둥)들을 대리해 최근 두 사람의 전속계약과 관련한 추측성 보도 등에 대한 정확한 사실관계와 향후 의뢰인들의 활동계획에 대한 분명한 입장을 밝히고자 한다”고 운을 뗐다.

법률대리인 측은 “이준과 천둥은 주식회사 제이튠캠프와의 전속계약이 지난 11월말 ‘커튼콜콘서트’를 마지막으로 모두 종료됐다”며 “향후 일정과 관련해 이준은 현재 방영되는 드라마 ‘미스터백’ 촬영에만 집중할 것이다. 천둥 역시 당분간 음악공부에 더욱 매진 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어 법률대리인 측은 “이준과 천둥은 지난 5년간 아낌없는 응원과 사랑을 보내주신 팬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앞으로 더욱더 성숙한 모습으로 팬들에게 보답할 것이다.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10월 이준과 천둥은 소속사 제이튠캠프와의 계약만료로 인해 그룹 탈퇴 및 해체설에 휘말렸다. 이에 소속사 측은 “엠블랙은 해체 없이 활동을 유지한다”는 공식입장을 밝히기도 했다. 이후 이준과 천둥은 지난 11월 29, 30일 개최된 엠블랙 단독 콘서트에 참여했다.

이하 이준과 천둥의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십니까?

이준과 천둥의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해솔(담당변호사 나형진)입니다. 본 법무법인 해솔은 의뢰인들(이준과 천둥)을 대리하여 최근 이준과 천둥의 전속계약과 관련한 추측성 보도 등에 대한 정확한 사실 관계와 향후 의뢰인들의 활동계획에 대한 분명한 입장을 밝히고자 합니다.

먼저, 이준과 천둥은 주식회사 제이튠캠프와의 전속계약과 엠블랙 활동 등이 지난 11월말 커튼콜 콘서트를 마지막으로 모두 종료되었습니다.

그리고 향후 일정과 관련하여, 이준은 진행 중인 드라마 ‘미스터 백’ 촬영에만 집중할 것이며, 천둥 역시 당분간 음악공부에 매진할 계획입니다.

마지막으로 의뢰인들은 지난 5년간 아낌없는 응원과 사랑을 보내주신 팬들 모두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앞으로 더욱 더 성숙한 모습으로 팬들에게 보답할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제이튠캠프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