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멤버들 평소 생활 행태 긴급 점검 프로젝트 발동

무한도전 유혹의 거인

MBC ‘무한도전’이 멤버들의 평소 생활 행태를 긴급점검 해보는 프로젝트 ‘유혹의 거인’을 방송한다.

‘유혹의 거인’은 지난 6일 방송 말미에 티저 영상이 공개되면서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은 바 있다. 공개된 영상에는 자세한 내용 없이 정체불명의 남자 목소리만이 흘러나와 궁금증은 배가되고 있다.

‘유혹의 거인’으로 추측되는 이 남자는 “맥주나 한 잔 할까 하고”, “보고 싶어서 그래요”라는 의문의 말을 던지며 멤버들을 유혹하는 분위기를 만들어낸다. 이 프로젝트는 ‘무한도전’ 제작진이 녹화 전 날 멤버들은 어떤 모습인지를 알아보기 위해 비밀리에 준비한 것. ‘무한도전’ 제작진은 ‘유혹의 거인’편을 위해 몇 주 간의 촬영에 걸쳐 녹화를 진행했다.

‘무한도전’ ‘유혹의 거인’의 본 모습은 13일 오후 6시 25분에 공개된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