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브게임’ EXID 출연, 라디오서도 ‘위아래’ 역주행 댄스

SBS 파워FM ‘러브게임’ 방송화면 캡처

SBS 파워FM ‘러브게임’ 방송화면 캡처

걸그룹 EXID가 섹시한 매력을 뽐냈다.

9일 방송된 SBS 파워FM ‘박소현의 러브게임’에서는 ‘스타를 읽다’ 코너에 EXID와 기타리스트 박주원이 출연했다.

이날 EXID의 멤버 정화는 “아역배우였고, JYP에서 연습생 생활을 했다. 누군가의 아역으로 활동하지는 않았지만 어린이 배우로 활동했다. 어린이 프로그램 MC도 보고 ‘아내의 반란’에서 변정수, 조민기의 딸로 나왔다”고 자신을 소개했다.

이후 EXID 멤버들은 ‘위아래’ 무대를 위해 일어섰다. 특히 이들은 보이는 라디오 카메라를 향해 포인트 안무를 선보여 보는 이들의 눈길을 끌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SBS 파워FM ‘러브게임’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