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혜교 ‘태평륜’ 중(中) 박스오피스 1위…점유율 58%

태평륜

송혜교 주연의 영화 ‘태평륜’이 개봉과 동시에 중국 박스오피스를 석권했다.

3일 중국신문망은 “2일 중국 전역에서 개봉한 ‘태평륜’이 첫날 3천만 위안(약 54억 억)의 수입을 거둬 흥행 1위에 올랐다”고 보도했다. ‘태평륜’은 박스오피스 점유율 58%를 차지하며 현재 상영 중인 영화들을 압도적인 기세로 눌렀다.

신문은 ‘태평륜’ 흥행 요인에 대해 오우삼 감독에 대한 기대와 중국 영화 최대 성수기를 꼽히는 연말이 다가오며 관객들이 영화관에 몰렸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또 최근 영화 흥행작이 나오지 않으며 관객몰이를 하지 못했지만 ‘태평륜’은 개봉 전부터 영화 평론가들의 호평이 쏟아지며 관객을 사로잡았다고 전했다.

중국 현지 언론은 ‘태평륜’이 겨울 성수기의 시발점이 될 영화로 보고 있어 성장세인 현지 영화 시장의 분위기를 한층 상승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1949년 상하이에서 치룽으로 향하는 선박 태평륜호가 적재초과, 야간 항해 중 항행등 문제로 침몰해 1천 명 가까운 승객이 사망한 사건을 모티브로 한 ‘태평륜’은 50여년에 걸친 세월 동안 세 쌍의 커플들이 전쟁과 재난을 겪으며 행복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그려 나간다. 송혜교, 장쯔이, 진청우, 황샤오밍, 퉁다웨이, 나가사와 마사미가 출연한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isa.co.kr
사진. 영화 포스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