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링캠프’ 양현석, “내 꿈은 8,000억에서 멈추지 않는다”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 방송 화면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 방송 화면

YG 수장 양현석이 ‘힐링캠프’에 등장했다.

양현석은 1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이하 힐링캠프)’에 차세대 리더로 출연, 이 시대를 살아가는 청년들과 솔직한 대화를 나눴다.

양현석은 “2년 반 만에 출연하셨다. 재미 붙인 것 같다”라는 MC 이경규의 말에 “너무 떨려요. 특히 성유리씨는 오늘 처음봤다. 너무 떨린다”라며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양현석은 이어 “여러 일들과 사건사고 때문에 이미지를 쇄신하려 나왔냐고 하실 수 있기 때문에”라며 “솔직히 대답하겠다. 연예계 일 뿐 아니라 청년 분들의 고민들에도 답 하겠다”라고 전했다.

양현석은 또한 “제 꿈은 8,000억에서 멈추지 않는다”라며 현재 YG의 시가총액에 만족하지 않고 더욱 성장하고자 하는 야심을 드러내기도 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