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총잡이’ 중국 4억 뷰 돌파…‘대장금’ 열풍 잇나

조선총잡이

조선총잡이

중국 대륙에서 KBS2 ‘조선 총잡이’의 인기가 계속되고 있다.

지난 9월 인기리에 종영한 KBS2 수목 특별기획드라마 ‘조선 총잡이’가 중국 최대의 인터넷 사업자 텐센트의 영상 플랫폼 QQ 사이트 내 한국 드라마 PV에서 누적 조회 수 4억 뷰를 돌파하며 열풍을 이어나가고 있는 것.

22회로 종영한 ‘조선 총잡이’의 누적 조회 수는 4억 3,000만뷰(1일 기준)를 넘어섰고, 일일 평균 조회 수도 수십만 건에 이르러 5억 뷰 돌파도 머지않을 전망. 이미 종영한 지 석 달이 지난 상황에서 ‘돌풍’이라 할 만한 인기를 누리고 있어 앞으로 ‘조선 총잡이’의 상승세가 어디까지 계속 될지 관심이 모아진다.

‘조선 총잡이’가 시대와 국경마저 허물고 중국 대륙을 접수한 것은 ‘잘 만들어진 드라마는 국내외 어디서든 통한다’는 정설을 입증하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뿐만 아니라 중국 웨이보 팔로워 수가 1,500만 명에 육박하는 한류스타 이준기의 인기도 반영 된 것으로 보인다.

KBS 드라마국 관계자는 “현대물과 비교해 봤을 때 사극의 경우 한국 고유의 정서와 문화를 전파하는 역할이 크기 때문에 ‘조선 총잡이’의 인기는 중국내 한류 다각화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제공. 조선총잡이 문화산업전문회사, KBS 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