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나, 중국 드라마 ‘황후의 남자’ 여자주인공 캐스팅

나나

나나

걸그룹 애프터스쿨 나나가 중국 후난TV 방송 예정 드라마 ‘황후의 남자(가제)’에 캐스팅됐다.

28일 나나 소속사 플레디스 측은 “나나가 ‘황후의 남자’에 유일한 한국 배우고 캐스팅돼 연기자로서 변신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나나는 한국인 최초로 중국 상해동방TV 예능 프로그램 ‘여신의 패션’에 고정출연한 바 있다. 나나가 캐스팅된 ‘황후의 남자’는 한국 CJ E&M과 중국 천호미디어가 공동 제작해 후난TV 미니시리즈 방송을 목표로 제작 중인 작품이다. 이 작품은 현대 무명 여배우와 고대 한나라 유학자가 2,000년의 시공간을 뛰어 넘는 사랑과 모험의 이야기를 담았다. 특히 나나는 중국 배우들 가운데 유일한 한국인 배우로 모든 대사를 중국어로 소화할 예정이다.

소속사 플레디스 관계자는 “이번 작품에 나나가 참여할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 나나가 처음으로 연기자에 도전 하는 만큼 본인이 연기자로써 이번 작품에 참여하는 것에 긍정적이고, 기대가 크다”며 “가수 뿐만 아니라 연기도 하고자 하는 의지가 강하다. 모든 대사가 중국어로 되어 있는 만큼 본인도 준비를 많이 했다”고 말했다.

‘황후의 남자’는 오는 12월부터 촬영을 시작해 내년 2월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나나는 SBS ‘룸메이트’에 출연 중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플레디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