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장기하 “아버지 중소기업 운영…물려받을 생각 없다”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장기하가 부친에 대해 언급했다.

19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김&장과 기타등등’ 특집으로 김범수, 박주원, 장기하, 하세가와 요헤이가 출연했다.

이날 MC들은 장기하에게 “있는 집 자식이더라”라고 물었다. 이에 장기하는 “아버지가 작은 중소기업을 하신다. 제조업이다”라고 대답했다.

이어 그는 “경제적 어려움을 많이 느끼고 자라지는 않았다. 그런데 내가 ‘싸구려 커피’라는 노래로 데뷔했다고 사기 치는 것이 아니냐고 하시기도 하더라. 물려 받을 생각은 없다. 아들이란 이유로 아버지가 평생 해 오신 걸 받을 수 없다. 또 나는 지금 하는 일이 있으니까”라며 솔직한 마음을 내비쳤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