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직아이’ 이효리, 장예원 미모 극찬 “아이돌 인 줄”

장예원

‘매직아이’ 이효리가 SBS 장예원 아나운서의 미모를 극찬했다.

18일 방송된 SBS ‘매직아이’ 마지막 방송에는 서장훈 홍진호 줄리엔강 장예원이 출연해 자신의 취향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장예원 아나운서는 대학교 3학년인 23살에 SBS에 입사, 최연소 아나운서라는 타이틀을 가지고 있다.

이날 이효리는 “아까 녹화 전 화장실에서 마주쳤는데 너무 예쁘더라. 마치 아이돌 같았다”고 그의 미모를 칭찬했다. 이에 김구라는 “연기자 이유리를 닮은 것 같다”고 말했자, 이효리는 “맞다. (장 아나운서는) SBS 인기의 중심이다”라고 다시 한 번 그의 미모에 대해 감탄을 숨기지 않았다.

한편 이날 장예원 아나운서는 에이핑크의 ‘노노노’를 열창한데 이어 ‘미스터 추’의 안무를 선보여 관심을 끌었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isa.co.kr
사진. SBS ‘매직아이’ 방송화면 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