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혼’ 이재훈 PD, “안재모 유동근 등, ‘정도전’ 팀 작품 도와줬다”

KBS2 '드라마 스페셜-원혼'의 이재훈 PD

KBS2 ‘드라마 스페셜-원혼’의 이재훈 PD

KBS2 ‘드라마 스페셜-원혼(이하 원혼)’의 이재훈 PD가 전작 ‘정도전’의 출연 배우들에게 남다른 도움을 받은 사실을 털어놔 관심을 끌었다.

11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 별관에서 열린 ‘원혼’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이 PD는 “이번 작품이 입봉작이다 보니 그간 함께 했던 분들이 많은 도움을 주셨다”며 “앞서 드라마 ‘굿 닥터’에서 호흡을 맞춘 박재범 작가가 대본을 맡았고, ‘정도전’에서 인연을 맺은 안재모가 주연 배우로 출연했다”고 밝혔다.

이어 “카메오로 유동근이 출연한다. 많은 분들이 도와주셔서 감사할 따름이다”며 “다음 작품부터는 이런 호사를 못 누릴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원혼’은 일제 강점기를 배경으로 한 친일파가 독립운동을 하는 사람들의 위협을 피해 이사한 집에서 발생하는 이야기를 그린 호러 드라마. 안재모, 박은혜, 양준모, 김민 등 배우가 출연한다. 오는 16일 밤 12시 10분 방송.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