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체 3년만에 돌아온 슈가도넛, 11일 새앨범 발매

슈가도넛_DOUBLEMINUS_앨범커버

록스타뮤직앤라이브에 새로운 둥지를 틀며 노브레인, 장미여관, 갈릭스와 한솥밥을 먹게 된 모던 펑크록 밴드 슈가도넛이 오는 11월 11일 새 EP ‘더블 마이너스(DOUBLE MINUS)’를 발매하며 새로운 활동의 신호탄을 쏘아 올릴 예정이다.

슈가도넛은 2001년 결성된 밴드로 그 해 쌈지 사운드 페스티벌에서 숨은 고수로 발탁, 음악 팬들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으며 국내 외 페스티벌뿐만 아니라 CF, 영화 OST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쳤다.

탄탄한 마니아층을 형성하며 큰 사랑을 받아온 슈가도넛은 2011년, 10년간의 활동을 정리하고 팬들의 아쉬움을 뒤로하며 돌연 해체를 선언했다. 3년간의 공백기, 2014년 재결합 결정, 새로운 멤버를 영입하면서 본격적인 활동 준비에 돌입한 슈가도넛은 11월 11일 그간의 모든 준비를 마무리하고 새EP앨범을 발매하며 새로운 첫 발을 내딛을 예정이다.

슈가도넛의 새 앨범 ‘더블 마이너스’는 기존의 슈가도넛 음악에서 불필요한 요소들을 제거한 담백한 사운드의 결정체이다. 음악이든 또 그 무엇이든 기존의 것에서 더하려고만 하지 결코 빼려고는 하지 않는 요즘 같은 복잡한 세태에 불필요한 요소들을 뺀 듣기 편안한 음악을 들려주고 싶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는 이번 앨범은 멋을 부리지 않은 평범한 청년들이 들려주는 마치 한 편의 소탈한 인생이야기 같은 5곡이 수록되어 있다. 슈가도넛은 최근 SNS 및 유투브를 통해 새EP앨범의 38초 트레일러를 공개하며 그들을 기다리고 있는 팬들의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