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만부터 엑소까지, SM 아티스트 총 출동 할로윈 파티 공개

SM 할로윈

SM 할로윈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 소속 연예인들의 할로윈 파티가 공개됐다.

지난 4일 가수 보아를 비롯해 슈퍼주니어 김희철, 소녀시대 티파니 태연 수영 서현 유리 효연, 샤이니 키, 엑소 찬열 타오 등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SM 할로윈 파티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SM 소속 연예인들의 다양한 할로윈 코스튬이 담겨져 있다. SM의 수장인 이수만 프로듀서는 블랙 모자에 망토, 뿔테 안경을 쓰고 중세 신사 같은 모습을 보였으며 보아는 스모키 화장과 함께 검은 톤의 립스틱으로 할로윈 룩을 제대로 표현했다. 김희철은 ‘겨울왕국’ 속 주인공 안나로 여장을 감행했으며 수영은 눈사람 캐릭터 올라프로 변신했다.

키는 가위손으로 변신했으며 종현은 인체의 신비를 떠올리게 하는 의상, 민호는 애니메이션 캐릭터 코난 코스튬을 선보였다. 티파니는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속 앨리스로 변신했으며 태연은 유령신부를 떠올리게 했다. 유리는 귀여운 캣걸, 윤아는 백설공주, 서현은 뱀파이어 여인의 코스튬을 보였다. 찬열을 비롯한 엑소 멤버들도 조커, 뱀파이어 등으로 변신해 무대 위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과 또 다른 반전매력을 선사했다. SM 막내 레드벨벳은 곰돌이 푸로 변신해 깜찍한 할로윈 패션을 선보이기도 했다.

배우라인의 변신도 돋보였다. 김수로는 파격 조커로 변신했으며 이연희는 무서운 빨강 망토, 고아라는 오드리 헵번 코스튬을 선보였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보아, 티파니, 김희철, 유리, 서현, 찬열, 효연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