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혜성, 옥주현과 듀엣곡 발표…신화와 핑클의 만남

가수 신혜성(왼쪽)과 옥주현

가수 신혜성(왼쪽)과 옥주현

가수 신혜성과 옥주현이 듀엣곡을 선보인다.

10월 리메이크 프로젝트 ‘원스 어게인(Once again)’의 네 번째 곡 ‘사랑…후에’의 발매를 앞두고 있는 신혜성이 이 달의 특별 아티스트인 가수 옥주현과 함께 호흡을 맞춘다.

7월부터 리메이크 프로젝트 ‘원스 어게인(Once again)’을 통해 자신의 지난 명곡들을 새롭게 재해석하고 있는 신혜성은 이달 말 ‘부엔까미노’, ‘인형’, ‘엑스 마인드(EX-MIND)’에 이은 네 번째 곡 ‘사랑…후에’의 발매를 앞두고 있다.

‘사랑…후에’는 지난 2006년 에릭 주연의 옴니버스 드라마 ‘동화’의 삽입곡이자 가수 린과의 듀엣곡. 이에 무려 7년 만에 리메이크 프로젝트를 통해 재해석되는 ‘사랑…후에’는 이달의 특별 아티스트로 가수 옥주현이 합류해 신혜성과 호흡을 맞추며 원곡과는 또 다른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특히 신혜성과 옥주현은 신화와 핑클로 동시대를 함께 활동했던 1세대 아이돌이자 팀 내 실력파 메인보컬들의 데뷔 후 첫 만남이기에 이들의 듀엣 소식만으로 많은 음악 팬들의 관심과 기대를 모으고 있다.

소속사 라이브웍스컴퍼니 측은 “리메이크 프로젝트의 네 번째 곡 ‘사랑…후에’를 통해 신혜성과 옥주현이 데뷔 후 첫 호흡을 맞추게 되었다. 특히 국내 최고의 여성 뮤지컬 배우로 자리매김하며 최근 새로운 작품의 개막을 앞두고 바쁜 일정 임에도 불구하고 흔쾌히 리메이크 프로젝트에 참여해준 옥주현 씨께 감사드린다”며 “두 사람의 호흡으로 원곡과는 또 다른 감동을 선사해 많은 음악 팬들의 감성을 충족시켜드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니 이 달 말 공개를 앞둔 ‘사랑…후에’에 많은 성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신혜성과 옥주현이 함께 부른 ‘사랑…후에’는 오는 31일 정오 각종 온라인 음악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라이브웍스컴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