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연, ‘일리 있는 사랑’ 캐스팅… ‘엄태웅 20년 친구 역’

배우 한수연

배우 한수연

배우 한수연이 케이블채널 tvN 멜로드라마 ‘일리 있는 사랑’으로 돌아온다.

최근 KBS2 ‘하이스쿨 : 러브온’과 영화 ‘악인은 살아있다’에서 물오른 연기를 펼친 한수연이 ‘일리 있는 사랑’에 캐스팅을 확정 지었다.

극 중 한수연은 남자 주인공 엄태웅의 대학 동창이자 미모에 지성까지 겸비한 유선주 역을 맡았다. 그는 대학 시절 만인의 연인이자 모두의 첫사랑으로서 대학 졸업 후 20년이 지난 현재까지 여전히 뭇 남성들의 시선을 잡아 끄는 매력적인 여자다.

한수연이 맡은 유선주는 극 중 엄태웅과 20년이 넘는 끈끈한 우정을 자랑한다. 하지만 한수연은  급격한 외로움에 쌓여 극 중 부부로 출연하는 엄태웅과 이시영 사이에 균열을 비집고 들어가 극에 긴장감을 불어넣는 색다른 첫사랑 캐릭터로 열연할 예정이다.

이에 한수연은 “흔히 첫사랑하면 떠오르는 애틋하고 연약한 이미지가 아니라 극에 활력을 불어 넣으며 긴장감을 조성하는 새로운 첫사랑 캐릭터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며 “20년 지기 친구에게 미묘한 감정을 느끼게 되는 일련의 과정을 섬세하게 표현해 내고 싶다”며 소감을 밝혔다.

‘일리 있는 사랑’은 평범한 가정을 꾸리고 있던 한 여자에게 사랑하는 또 다른 남자가 생기면서 벌어지는 에피소드를 담았다. 위기를 통해 더욱 공고해지는 한 부부의 성장 드라마 ‘일리 있는 사랑’은 11월 첫 방송을 예정이다.

글.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tenasia.co.kr
사진제공. TS 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