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일우, ‘야경꾼일지’ 마지막 촬영 ‘부상투혼’

MBC '야경꾼 일지'

MBC ‘야경꾼 일지’

배우 정일우가 MBC 드라마 ‘야경꾼일지’ 촬영 중 눈 주변에 부상을 입었으나, 응급치료 이후 촬영에 복귀했다.

정일우 소속사 관계자는 20일 텐아시아에 “촬영 도중 얼굴 눈 주변에 부상을 입어 곧바로 응급치료를 했다”며 “다행히 큰 부상이 아니라 치료 이후 곧바로 촬영에 복귀했다. 치료도 잘 마친 상태다”라고 전했다.

정일우가 출연한 ‘야경꾼일지’는 월화드라마 시청률 1위 속 21일 24회로 종영하며, 20일 마지막 촬영을 마친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MBC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