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청춘’ 손호준, 유연석에 “난 너만 있으면 돼” 연석 앓이

tvN ‘꽃보다 청춘’ 라오스편 감독판 방송 화면

tvN ‘꽃보다 청춘’ 라오스편 감독판 방송 화면

배우 손호준이 유연석에 대한 우정을 드러냈다.

10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꽃보다 청춘’ 라오스편 감독판에는 유연석, 손호준, 그룹 B1A4(비원에이포)바로의 여행 후기와 미공개 영상이 전파를 탔다.

손호준은 유연석과 라오스 길을 걷던 중 “여행을 갈 때 꼭 필요한 것을 한 가지만 가져가야 한다면”이라고 말한 뒤 바로 “난 너”라고 덧붙여 유연석을 웃게했다.

손호준은 이어 유연석에게 “가방에 (유연석을) 넣어 가면 될 것 같다. (유연석은) 여권보다 우선순위디”라고 전하며 ‘엄마’ 유연석에 많이 기대고 있음을 드러냈다. 이에 유연석은 “좋은거네”라고 말하며 훈훈한 우정을 과시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tvN ‘꽃보다 청춘’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