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신랑’ 인교진, 소이현과 신혼여행 중 드라마 제작발표회 불참

제공. 카마스튜디오

소이현 인교진 부부

‘새신랑’ 인교진이 신혼여행으로 신작 드라마 제작발표회에 불참했다.

7일 오후 서울 논현동 파티오나인에서 종합편성채널 MBN 드라마 ‘천국의 눈물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극중 진현웅 역을 맡은 배우 인교진은 참석하지 않았고, 진행을 맡은 MBN 김지예 아나운서는 “신혼여행 관계로 제작발표회에 불참했다”고 밝혔다. 인교진은 지난 4일 배우 소이현과 백년가약을 맺었다.

인교진 외에 이날 자리에는 홍아름, 박지영, 김여진, 서준영, 이종원, 윤서, 윤다훈 등이 참석해 작품에 대한 강한 애정을 드러냈다. ‘천국의 눈물’은 매몰찬 모정에 두 번이나 짓밟힌 딸과 성공에 대한 탐욕 때문에 자신이 낳은 핏줄을 버린 비정한 엄마의 비극적인 전쟁으로 진정한 천국의 의미를 되새겨보는 작품이다. 오는 11일 오후 6시 20분 첫 방송된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카마스튜디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