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PHOTO, 김보성, 레드카펫을 뒤흔든 ‘의리남'(부산국제영화제)

김보성

배우 김보성이 2일 오후 부산시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 전당에서 열린 ‘제19회 부산국제영화제(19th BIFF)’ 개막식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김보성

김보성이 늠름한 자태로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부산국제영화제)

김보성

의리를 외치는 김보성(부산국제영화제)

배우 김보성이 2일 오후 부산시 해운대구 우동 영화의 전당에서 열린 ‘제19회 부산국제영화제(19th BIFF)’ 개막식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고 있다.

올해로 19회를 맞은 ‘부산국제영화제(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는 오픈토크, 야외무대인사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는 아시아 최대의 영화제로 오는 11일까지 부산 센텀시티, 해운대, 남포동 일대에서 열린다.

부산=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