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아시안게임 한국 대만 야구 결승전, 시청률은 MBC가 금메달

한국 대만 야구

인천아시안게임 야구 결승전 중계 대결에서 MBC가 승리했다.

29일 오전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8일 방송된 인천아시안게임 야구 결승전 한국과 대만의 경기를 중계한 MBC가 전국 기준 11.9%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동시중계한 SBS가 기록한 시청률 8.0%의 시청률보다 약 3.9%포인트 앞선 수치다. MBC는 프로야구 해설로 뼈가 굵은 허구연 해설위원을 앞세워 재치 있는 멘트로 인기를 끈 것으로 보인다. SBS는 한국의 전설이자 메이저리거 출신 박찬호 해설위원이 활약했다.

이날 한국은 대만과의 경기에서 8회 4점을 획득하며 6-3으로 짜릿한 역전승을 거두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SBS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