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지니어스3’ 이종범, “시즌3, 개인의 역량 더 중요해졌다”

tvN '더 지니어스: 블랙 가넷' 제작발표회 현장의 출연진

tvN ‘더 지니어스: 블랙 가넷’ 제작발표회 현장의 출연진

케이블채널 tvN ‘더 지니어스: 블랙 가넷(이하 더 지니어스3)’에 출연하는 웹툰 작가 이종범이 이전 시즌과 시즌3의 차별점을 전했다.

26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CJ E&M 센터에서 열린 ‘더 지니어스3’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이종범은 “‘더 지니어스’ 시리즈는 많은 만화가들이 사랑하는 프로그램이다. ‘마감의 친구’라고 부를 정도”라며 “지난 시즌부터 쭉 지켜본 결과 이번 시즌에서는 개인의 역량이 더 중요해진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모든 참가자가 쉽게 연합, 배신 등을 결정하기 어려워졌다. 매 순간 개인의 판단 능력이 당락을 가른다. 룰도 좀 더 정교하게 바뀌었다”고 덧붙였다.

‘더 지니어스3’는 방송인, 갬블러, 정치인 등 다양한 직업군을 대표하는 도전자가 게임을 통해 최후의 1인이 되기 위한 숨막히는 심리전을 벌이는 리얼리티 쇼. 방송인 강용석, 가수 김정훈, 배우 하연주, 개그맨 장동민, 수학 강사 남휘종, 스포츠 아나운서 신아영, 웹툰 작가 이종범, 자산관리사 유수진, 딜러 권주리, 한의사 최연승, 대학생 오현민, 대학원생 김경훈, 포커플레이어 김유현이 출연한다. 오는 10월 1일 오후 11시 첫 방송.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변지은 인턴기자 qus122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