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별바라기’ 종영 확정…’장보리’ 촬영은 취소

별바라기
MBC ‘별바라기’가 5개월 만에 종영한다.

16일 MBC 관계자는 “‘별바라기’의 종영은 확정이 됐고, 아시안게임 등 변수로 인해 예정된 촬영도 취소됐다”고 전했다. 당초 예정된 MBC ‘왔다!장보리’ 배우들이 출연할 예정이었으나, 촬영이 취소됐다. ‘별바라기’ 이후 거론되는 후속 프로그램은 ‘헬로!이방인’과 ‘동네 한바퀴’ 등이 있다.

‘별바라기’는 최근 주목받기 시작한 팬덤을 소재로 만든 예능 프로그램으로 스타와 그의 팬들이 출연해 추억을 풀어놓는 콘셉트의 토크쇼다. 강호동이 메인 MC를 맡았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