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로비너스, 새 멤버 영입 후 컴백… 용감한 형제 손 잡았다

그룹 헬로비너스

그룹 헬로비너스

그룹 헬로비너스가 최고의 히트메이커 용감한 형제와 손잡았다.

‘오늘 뭐해?’, ‘차 마실래’ 등으로 많은 사랑을 받아온 헬로비너스는 최근 팀 재정비를 마치고 용감한 형제와 함께 올 가을 컴백을 본격 준비 중이다.

앨범 프로듀서를 맡은 용감한 형제는 헬로비너스의 전반적인 곡 작업을 맡아 앨범의 완성도를 높일 뿐만 아니라 헬로비너스의 새로운 이미지 변신을 위해 앨범 전체 컨셉트 회의까지 참여하는 등 각별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한 1년 여의 공백을 깨고 컴백을 준비 중인 헬로비너스 멤버들 역시 음악적으로 한층 성숙한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매일 연습실과 녹음실을 오가며 앨범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2012년 미니앨범 ‘비너스(VENUS)’로 데뷔한 헬로비너스는 현재 드라마, 영화, 광고 등 다양한 분야에서 개인 활동을 이어가며 인기를 얻고 있다. 멤버 유영은 오는 10월 개봉을 앞두고 있는 영화 ‘슬로우 비디오’와 영화 ‘이것이 우리들의 끝이다’, 드라마 ‘앙큼한 돌싱녀’ 등에 출연했으며 현재는 드라마 ‘엄마의 정원’에서 유학파 엘리트 나혜린 역으로 열연 중이다. 앨리스도 최근 드라마 ‘야경꾼일지’에서 조선 최고의 기생 매향 역으로 출연해 첫 연기 신고식을 무사히 마치며 연기돌로서의 가능성을 입증했다.

이밖에도 현재 광고계의 뜨거운 러브콜을 받으며 모델로서도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헬로비너스는 기존 멤버(앨리스, 나라, 라임, 유영)와 함께 할 새로운 멤버를 선발해 최근 재정비를 마무리 하였으며 컴백을 위한 만반의 준비를 갖추고 있다. 또한 이번 앨범부터 배우 염정아, 주진모, 김선아, 하정우, 김성균, 성유리, 정경호, 서강준 등이 소속된 판타지오가 설립한 음반레이블인 판타지오 뮤직을 통해서 새로운 음반활동과 함께 연기 및 예능 등의 활동을 병행할 예정이다.

용감한 형제와 함께 헬로비너스가 선보일 이미지 변신이 큰 기대를 모으는 가운데 자세한 컴백 시기와 앨범컨셉트, 새로운 멤버에 대한 정보는 추후 공개될 예정이다.

글. 윤소희 인턴기자 sohee816@tenasia.co.kr
사진제공. 판타지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