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거래 혐의’ 김광수 코어콘텐츠미디어 대표..소속사 묵묵부답

제공. 코어콘텐츠미디어

김광수 대표가 기획한 그룹 티아라

김광수 코어콘텐츠미디어 대표가 횡령 혐의로 조사를 받고 있는 가운데 소속사 코어콘텐츠미디어 측이 별다른 입장을 발표하지 않고 있다.

지난 14일 한 매체에 따르면 검찰이 지난 10월 김광진 전 현대스위스저축은행 회장의 진정으로 김광수 대표의 횡령 혐의를 조사하던 중 추가 횡령 정황을 포착한 것으로 알려졌다. 추가 혐의에 유명 여배우 H씨와 CJ E&M이 얽힌 것으로 알려져 큰 파장이 예고된다.

이에 관련해 코어콘텐츠미디어는 연락이 닿지 않고 있다.

김광수 대표는 앞서 지난해 11월 김광진 전 현대스위스저축은행 회장으로부터 아들 김종욱의 가수 데뷔 및 활동 자금으로 받은 수십억 원 중 20여억 원을 유용한 혐의를 받은 바 있다. 또한, 김광수 대표는 지난 1995년 PD 뇌물 수수 혐의, 2002년 횡령 혐의 등 여러 차례 같은 문제로 구설수에 오른 바 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코어콘텐츠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