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권, “연습생 시절 가장 듣기 싫었던 얘기는…’

조권

조권

가수 조권이 연습생 시절 주위 사람들의‘오지랖’ 때문에 힘들었던 사연을 공개했다.

16일 방송되는 SBS ‘매직아이’에 새로 MC로 합류한 문희준과 게스트 김태우, 조권, 영국남자 조쉬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외모지적, 싸움중재 등 관심과 참견 사이의 경계선에 있는 ‘오지랖’을 두고 유쾌한 공방전이 펼쳐졌다.

이날 조권은 가장 견디기 힘들었던 ‘오지랖’으로 연습생 시절 자주 들었던 ‘데뷔는 언제 하냐’는 질문을 꼽았다. 조권은 8년에 걸친 연습시간 동안 데뷔를 물어보는 질문만 수천 번 들었다며 속상했던 당시를 회상했다.

늘 명랑하고 밝아보였던 조권은 최근 ‘다시 찾아온 사춘기’로 힘든 시기를 겪고 있음을 고백해 듣는 이를 깜짝 놀라게 했다.

조권의 솔직담백한 이야기가 담긴 SBS ‘매직아이’는 16일 밤 11시 15분 방송된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