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언맨’ 이동욱 신세경 살벌한 첫 대면 현장은?

KBS2 '아이언맨'

KBS2 ‘아이언맨’

KBS2 새 수목드라마 ‘아이언맨’에서 이동욱, 신세경이 첫 만남부터 팽팽한 기 싸움을 펼친다.

‘아이언맨’은 지워지지 않는 첫 사랑의 쓰라린 상처를 안고 사는 주홍빈(이동욱)과 그런 홍빈의 칼날을 따듯하게 보듬을 수 있는 천사 같은 여자 손세동(신세경)이 함께 그려나가는 로맨틱 판타지멜로드라마. ‘아이언맨’에서 서로의 상처를 보듬어가는 ‘힐링커플’로 활약을 예고한 이동욱과 신세경의 살벌한 첫 대면 현장이 포착됐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신세경을 구석으로 몰아붙이고 무표정한 포커페이스로 일관하고 있는 이동욱과 그런 그의 눈을 피하지 않고 맞서는 신세경의 모습이 담겨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한국어욕설대사전을 편찬할만한 거친 언변의 소유자로 특기가 독설인 주홍빈과 여리고 순수한 성정을 지녔지만 절대 지고는 못사는 당돌한 여자 손세동의 만남은 평탄할 리가 없을 터. 두 사람은 첫 만남 때부터 서로를 향해 으르렁 거리는 것은 기본, 고함을 치는 등 범상치 않은 인연의 시작을 알릴 예정이다.

특히, ‘아이언맨’이 두 사람의 쫀쫀한 멜로 스토리를 예고한 만큼 극 초반부터 벌어질 이들의 살벌한 만남이 어떤 식으로 전개되어 갈지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아이에이치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