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렌지캬라멜, 이번엔 신데렐라다 ‘나나가 운 이유는?’

오렌지캬라멜 '강남거리'

오렌지캬라멜 ‘강남거리’

울고 있는 나나와 그 뒤를 이어 뛰어가는 조세호의 사연이 밝혀졌다.

오렌지캬라멜의 소속사인 플레디스는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3일 오후 3시 오렌지캬라멜의 ‘강남거리’ 뮤직비디오를 공개 했다.

‘강남거리’ 뮤직비디오는 강남거리에서 일하는 ‘신(新) 신데렐라’의 이야기로 낮에는 거리를 열심히 청소 하다 자정이 지나면 강남 거리를 누비는 강남 패셔니스타들로 변하는 오렌지캬라멜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앞서 지난 2일 공개돼 화제가 됐던 나나와 조세호의 사연은 강남거리를 배회하던 나나에게 반한 조세호가 시간이 다되어가자 본업의 일터로 뛰어가는 나나를 붙잡기 위해 뒤따라가는 이야기 인 것으로 밝혀졌다. 특히 오렌지캬라멜의 ‘강남거리’ 뮤직비디오는 ‘강남거리’라는 소재를 가지고 신데렐라 이야기에 빗대 재미있게 풀어냈을 뿐만 아니라 기존의 뮤직비디오들과는 다르게 실제 강남 거리의 간판들을 빛으로 영상에 합성하여 만든 신선한 콘셉트의 뮤직비디오다.

오렌지캬라멜은 네 번째 싱글 ‘나처럼 해봐요’의 방송 무대를 통해 월리, 마이클 잭슨, 마릴린 먼로 등 다양한 변신을 선보이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 가고 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플레디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