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사고’ 레이디스 코드, 고은비 사망, 이소정 권리세 중상

레이디스 코드
걸그룹 레이디스코드의 멤버 고은비(22)가 교통사고로 숨졌다.

레이디스 코드의 소속사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레이디스코드는 3일 오전 수원 스케줄을 다녀오던 중 영동고속도로 신갈분기점 부근에서 교통사고를 당했다. 현재 빗길 교통사고로 추정 중이나, 블랙박스를 복원하는 등, 정확한 경위를 파악 중이다. 고은비 외에도 멤버 중 이소정과 권리세가 중상을 입어 인근 병원에서 치료 중이다. 이외에도 나머지 멤버 2명과 스타일리스트 등 4명은 경상을 입고 역시 치료를 받았다.

소속사 측은 “부상을 당한 멤버 각각 병원으로 이동해 치료를 받고 있다”며 울먹였다. 사고 당시의 충격에서 수습되지 못한 이 관계자는 “사건 경위를 파악 중이다”며 황급히 전화를 끊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일광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