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쓰에이 민, 한중합작 드라마 ‘드림나이트’ 출연 확정

이민영이 한중합작 드라마 ‘Dream Knight’에 출연한다

이민영이 한중합작 드라마 ‘Dream Knight’에 출연한다

걸그룹 미쓰에이의 민(이민영)이 드라마 ‘드림 나이트(Dream Knight)’(가제)에 캐스팅됐다.

2일 민 소속사 JYP에 따르면, 민은 JYP 픽쳐스와 요우쿠 투도우(Youku Tudou)가 공동 제작하는 온라인 드라마 ‘Dream Knight’에 출연한다. 이미 GOT7(갓세븐)과 송하윤이 각각 남자주인공과 여자주인공 주인형 역으로 캐스팅된 것이 알려진 이 드라마에서 이민영은 극 중 인형과 오래된 친구 사이임에도 인형과 GOT7 등 중요 인물들과 대립각을 세우는 제니 역을 맡아 극에 활력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이민영, GOT7, 송하윤이 활약할 ‘드림 나이트’는 음악과 댄스가 어우러진 작품으로, 아픔을 가진 한 소녀가 어느 날 갑자기 나타난 정체불명의 미소년들과 함께 꿈과 사랑, 그리고 우정을 그려나가는 판타지 로맨스 학원물이다.

현재 촬영 중인 이 드라마는 2014년 하반기 요오쿠 투도우(Youku Tudou) 플랫폼을 통해 방영 예정이다.

이민영은 오는 5~7일 일본 도쿄 국립 요요기 제 1체육관에서 2014 JYP NATION-ONE MIC 공연을 앞두고 있다. 연기자로서는 지난 2011년 영화 ‘카운트 다운’으로 첫 발을 내디뎠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JY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