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왔다장보리’ 오연서 김지훈 드디어 결혼 승낙 받아

20140829000384_0_99_20140829100008

오연서와 이재화가 결혼 승낙을 받았다.

31일 방송된 MBC 주말 드라마 ‘왔다장보리’에서는 장보리(오연서)와 이재화(김지훈)이 우여곡절 끝에 결혼에 이르는 에피소드가 그려졌다.

재화는 보리에게 “우리 결혼 해야지. 아버지와 담판 지을 거야. 매일 밤 보리보리 품에서 잘수 있게”라고 말한다.

재화의 집에서는 보리와 결혼을 놓고 가족회의가 벌어졌다. 아버지 동후(한진희)는 결혼에 찬성한다. 정란(우희진)과 가을(한승연)도 찬성을 하자 일은 일사천리로 진행된다.

화연(금보라)은 난리를 치지만 이미 결혼 쪽으로 대세가 기울어졌다. 재희(오창석) 역시 이 일을 알고 분개한다. 그리고 어떻게든 막으려 한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