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네스 펠트로 때밀이타올 선물받자 함박웃음

20140831001691_0_99_20140831172705

기네스 펠트로가 한국의 목욕 문화에 관심이 많다고 밝혔다.

기네스 펠트로는 31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 “한국 문화를 물론 목욕탕에도 관심이 많은 것으로 알고 있다”는 말에 “그렇다”고 답변했다.

기네스 펠트로는 “LA에 매우 번화한 한인타운이 있는데 거기서 목욕을 자주 한다. 뜨거운 목욕탕도 있고 때도 밀어준다”고 말했다.

섹션 측에서 때밀이 타올을 선물로 주자 기네스 펠트로는 함박웃음을 지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 MBC ‘섹션TV연예통신’ 사진캡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