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결’ 유라의 남편 홍종현, “걸스데이 팬들 군인같다”

'우결' 방송화면

‘우결’ 방송화면

배우 홍종현이 가상 아내 유라가 속한 걸그룹 걸스데이 팬들에 대해 “군인같은 느낌”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홍종현은 30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우리 결혼했어요4′(이하 우결4)에서 최근 컴백한 걸스데이의 무대를 찾아 직접 감상했다.

이날 홍종현은 “(팬들이) 군인들 같은 느낌이었다”고 말했고, 멤버 소진은 “콘서트 오셨으면 더 큰 환호를 받으셨을 것이다. 콘서트에서 모두가 다 ‘홍종현’을 외쳤다”고 말했다.

이에 홍종현은 “환호가 아니라 ‘나오기만 해봐라’아니냐”라고 답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걸스데이 멤버들은 홍종현과 유라의 신혼집 집들이를 찾아 함께 ‘우결4’를 시청했다. 유라는 “멤버들과 볼 때와 달리 기분이 이상했다. 특히 속마음 인터뷰는 서로 모르는 내용이라 ‘아, 그랬어?’하면서 보게 됐다”고 말했다. 홍종현 역시 “내가 했던 행동과 말에 대한 반응이 바로 보이니까 민망했다”고 말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 MBC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