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나 강민혁, 아시아 6개국 대표로 중국 파슬 30주년 행사 초청..한류 위력 과시

나나와 강민혁

걸그룹 애프터스쿨의 나나가 밴드 씨엔블루의 강민혁과 함께 아메리칸 라이프스타일을 추구하는 브랜드 ‘파슬(FOSSIL)’의 런칭 30주년 기념 글로벌 행사에 초청 되었다.

나나와 강민혁은 아시아 6개국(한국, 중국, 홍콩, 대만,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의 대표로 지난 8월 28일 중국 상해에서 열린 파슬(FOSSIL) 30주년 행사에 참석했다.

나나는 국내뿐만 아니라 중국에서도 절정의 인기를 누리고 있는 ‘룸메이트’를 비롯 하여 중국 상해동방TV의 ‘여신의 패션’에 합류 하며 한국, 중국 등 아시아 권에서 광고 러브콜이 쏟아 질 만큼 높은 인기를 얻고 있다. 나나가 파슬 행사에 참석 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국내는 물론 아시아 프레스와 패션 피플 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정통 모던 빈티지를 선보이는 파슬은 자신만의 고유한 스타일을 추구하는 20~30대 남녀를 위한 브랜드 이다.

나나는 18일 공개된 오렌지캬라멜의 ‘나처럼 해봐요’로 활발한 방송 활동을 이어 가고 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플레디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