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사냥’ 박재범, “‘SNL코리아’서 실제 엉덩이 노출” 고백

'마녀사냥' 캡처

가수 박재범이 엉덩이 노출에 관해 고백했다.

박재범은 지난 29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마녀사냥’에 특별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허지웅은 박재범에게 “지난해 방송된 ‘SNL코리아’ 최민수 편을 재미있게 봤다”고 말했다. ‘SNL코리아’ 최민수 편에서는 박재범의 엉덩이가 등장하는 방송.

이에 박재범은 “벗기 전에 제작진이 모자이크 처리해 준다고 했는데 하지 않았다”며 “좀 파격적이지 않나”고 말했다. 허지웅은 “언제든 보여줄 수 있는데 너무 쉽게 보여준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재범은 여자를 볼 때 뒤에서는 엉덩이, 앞에서는 미소와 치아를 본다고 말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JTBC ‘마녀사냥’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