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사냥’ 신동엽, 박재범 반기는 홍석천에 “박재범이 제일 싫어하는 남자”

 JTBC ‘마녀사냥’ 방송 화면

JTBC ‘마녀사냥’ 방송 화면

MC 신동엽이 박재범의 등장에 웃음이 만개한 홍석천에 농담을 던져 웃음을 자아냈다.

29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마녀사냥’에는 게스트로 박재범이 등장해 MC들의 짓궂은 질문들을 받았다.

‘그린 라이트를 꺼줘’ 코너에 등장한 박재범은 한혜진 등 여성 패널과 탑게이 홍석천의 환대를 받았다.

MC 신동엽은 박재범을 흐뭇하게 바라보는 홍석천에 “박재범 씨가 제일 싫어하는 남자에요”라고 농담했고 이에 홍석천은 박재범에게 다가갔다.

신동엽은 “그러면서 또 만진다”라고 말했고 홍석천은 멋쩍은 듯 웃어 좌중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박재범이 이상형을 아이유로 지목 하고, 어린 아이돌이 좋아진다고 밝히는 등 필터링 없는 발언으로 화제를 낳았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JTBC ‘마녀사냥’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