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육중완 김광규, 충격적인 워터파크 패션

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

김광규와 육중완이 충격적인 수영복 패션을 선보였다.

29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김광규와 육중완이 워터파크에 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김광규와 육중완은 각자 다른 탈의실에 들어가 옷을 갈아입고 나왔다. 이후 수영복으로 갈아입은 두 사람의 비주얼은 충격 그 자체였다. 육중완은 상의를 탈의한 채 신상 수영복과 선글라스로 멋을 냈다. 그러자 김광규는 “보는 내가 부끄럽다”라며 당황했다.

이어 김광규가 “피부결은 좋네”라며 애써 칭찬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자 육중완은 “여자들이 내가 상의 탈의한 거 보면 반한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MBC ‘나 혼자 산다’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