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사냥’ 박재범, 영어로 문자 보내는 유세윤에 “안 귀찮아요”

JTBC ‘마녀사냥’ 방송 화면

JTBC ‘마녀사냥’ 방송 화면

박재범이 영어로 문자를 보내는 유세윤에 괜찮다는 마음을 표현했다.

29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마녀사냥’에는 게스트로 박재범이 등장해 이목을 끌었다.

박재범의 등장에 MC 유세윤은 영어로 말을 걸며 미국식 인사를 나누었다. 이에 MC 허지웅은 유세윤에게 “비정상회담 하더니 영어가 많이 늘었다”고 말헀다.

유세윤은 “사실 박재범에게 영어로 문자를 많이 보낸다. 귀찮을거다”라고 말했지만 박재범은 “아니에요. 안귀찮아요”라고 말해 훈훈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이어 박재범은 ‘낮이밤이 스타일이냐’ 라는 질문을 돌려 말하는 신동엽 앞에서 안절부절 못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 JTBC ‘마녀사냥’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