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故) 김진아, 빈소 마련돼…31일 발인

사진=사진공동취재단
김진아의 장례가 미국에 이어 한국에서도 치러질 예정이다.

고(故) 김진아의 빈소는 29일 서울 강남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31일 발인 예정이다.

김진아는 지난 20일 오전 미국 하와이 자택에서 지병으로 별세했다. 동생인 배우 김진근과 올케 정애연 등 가족들이 임종을 지켰다.

2000년 미국인 케빈 오제이와 결혼한 김진아는 슬하에 아들 한 명을 두고 있다.

배김진아는 1983년 영화 ‘다른 시간 다른 장소’로 데뷔해 ‘수렁에서 건진 내 딸’ ‘창밖에 잠수교가 보인다’ ‘밤의 열기 속으로’ ‘내시’ ‘고속도로’ ‘연산일기’ 등의 작품에 출연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2000년대 들어서는 드라마 ‘명성황후’ ‘사랑’ 등 TV 드라마에서도 활동했다. 최근작은 2010년 출연한 영화 ‘하녀’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사진공동취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