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녀사냥’ 유세윤, “손연재가 날 좋아해” 김칫국 발언

JTBC '마녀사냥' 유세윤 스틸컷

JTBC ‘마녀사냥’ 유세윤 스틸컷

유세윤이 김칫국 발언으로 스튜디오를 초토화시켰다.

29일 방송되는 종합편성채널 JTBC ‘마녀사냥’에서는 유세윤이 “손연재가 날 좋아하는 건지도 모른다”고 말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유세윤은 최근 진행된 ‘마녀사냥’녹화에서 “손연재 선수가 모 프로그램에 출연해 이상형 월드컵을 하던 중 빅뱅의 탑 대신 나를 뽑았다”고 말해 함께 있던 출연진들을 놀라게 했다.

이어 유세윤은 “재미 때문에 그랬는지 정말 좋아서 그랬는지는 모른다”고 말하면서도 거만한 표정을 지어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그 이후로 TV에 손연재가 나오면 괜히 뿌듯하고 설렌다”고 덧붙였다. 이에 다른 출연진들은 “김칫국 그만 마셔라”라고 말했다는 후문이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제공. JT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