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포텐, ‘뮤직뱅크’서 공중파 첫 무대…눈도장 찍을 것

걸그룹 포텐(4TEN)

걸그룹 포텐(4TEN)

4인조 걸그룹 포텐(4TEN)이 KBS2 ‘뮤직뱅크’를 통해 공중파 첫 데뷔 무대를 가진다.

28일 Mnet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첫 데뷔 무대를 가진 포텐이, 29일 ‘뮤직뱅크’에서 공중파 첫 데뷔무대를 선보인다.

포텐은 기존 걸그룹과는 남다른 퍼포먼스와 강렬한 랩핑이 돋보이는 중독성 강한 멜로디의 ‘토네이도’를 선보일 예정이며 블랙 앤 화이트의 시크룩 의상을 준비했다.

탬, 혜지, 유진, 혜진 등 4명의 멤버로 구성된 4인조 그룹 포텐의 그룹명은 ‘가능성’ ‘잠재력’ 등의 뜻을 지닌 ‘포텐셜(Potential)’에서 착안했으며, ‘숨겨져 있던 잠재력이 터진다’는 의미를 갖고 있다.

데뷔곡 ‘토네이도’는 몽환적인 신스사운드와 강렬한 일렉기타가 어우러져 있는 중독성 강한 곡으로 포텐 멤버들이 직접 작사를 맡아 실력을 증명했다.

특히 포텐은 데뷔 전, 티저영상과 멤버 탬의 강렬한 랩핑이 돋보이는 ‘후즈 댓(Who’s that)’을 공개해 이목을 끌기도 했다.

글. 이제현 인턴기자 leejay@tenasia.co.kr
사진제공. 정글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