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PHOTO, 문소리, 일본 배우 카세료에게 능숙하게 통역(자유의 언덕)

문소리 카세 료

문소리와 일본 배우 카세 료가 29일 오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열린 영화 ‘자유의 언덕’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다정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카세 료에게 통역해주는 문소리

카세 료 문소리

카세 료에게 능숙하게 통역하는 문소리(자유의 언덕)

카세 료 문소리

문소리가 카세 료에게 간담회 내용을 설명 해주고 있다.(자유의 언덕)

문소리와 일본 배우 카세 료가 29일 오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열린 영화 ‘자유의 언덕’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다정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영화 ‘자유의 언덕’은 국내 작품 중 유일하게 제71회 베니스국제영화제 오리종티 경쟁 부문에 초청됐다.

카세 료, 문소리, 서영화, 김의성, 윤여정 등이 출연하는 ‘자유의 언덕’은 인생에 중요했던 한 여인을 찾기 위해 한국을 찾은 ‘모리’가 서울에서 보낸 며칠을 다룬 작품으로 내달 4일 개봉한다.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